주요뉴스
Sh수협은행, 출범 첫 조직개편 및 임원인사 단행
Sh수협은행, 출범 첫 조직개편 및 임원인사 단행
  • 최병춘 기자
  • 승인 2016.12.05 17: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포스트=최병춘 기자] 이달부터 수협중앙회에서 독립한 Sh수협은행이 5일 조직개편과 임원인사를 단행했다. 이번 조직개편과 임원인사는 자산관리(WM)와 마케팅을 강화에 방점을 찍었다.

우선 조직은 6본부 9부 10실 2단에서 5그룹 2본부 9부 7실 1단로 변경했다.

(왼쪽부터) 강명석 감사, 김철환 부행장, 박석주 부행장

세부적으로는 기존 6사업본부를 5사업그룹 2본부로 개편하고 상임이사 및 사업본부장을 대체하는 집행부행장직을 새로 만들었다.

또 생산성과 전문성을 강화하기 위해 WM(자산관리)사업부·마케팅형 영업본부·리스크관리본부·감사실 등을 신설했다.

감사, 집행부행장, 준법감시인, 위험관리책임자(CRO), 부서장 등에 대한 인사도 마쳤다.

초대 감사에는 강명석 노량진수산시장 대표이사가 선임됐다. 경영전략 담당 부행장에는 권재철 마케팅부행장, 신임 부행장에는 김철환 영업부장, 박석주 여의도증권타운지점장, 김학우 경인지역금융본부장, 신원선 IT개발실장 등이 선임됐다.

이어 준법감시인에는 손재기 수산금융부장, CRO에는 윤희춘 리스크관리부장이 선임됐다.

수협은행 관계자는 “본부조직 및 임원 수 증가는 최소화하고 은행평균 생산성을 달성하기 위해 마케팅형 영업본부 신설 등의 조직운영 및 관리체계를 마련했다”며 “자산관리(WM)사업부를 신설하는 등 분야별 전문성을 강화하기 위한 방향으로 추진됐다”고 설명했다.

[뉴스포스트 페이스북] [뉴스포스트 트위터] [네이버 포스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