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치 국회·정당
문재인 "대통령 자신있다" 직진행보...지지율도 독주행진文 "경선룰도 하자는 대로 다 하겠다"
  • 설석용 기자
  • 승인 2016.12.28 12:22
  • 댓글 4
(사진=뉴시스)

[뉴스포스트=설석용 기자] 문재인 더불어민주당 전 대표가 본인을 "검증이 끝난 후보"라며 대권에 대한 강한 포부를 밝혔다.

특히 대권 주자 랭킹 1위를 놓고 박빙을 벌이고 있는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에 대해서도 "그분은 세상이 바뀌지 않기를 바라는 분이 아닐까 생각한다"고 평가하며 신경전에 본격 돌입했다.

문 전 대표는 27일 시사IN 인터뷰에서 "대통령 (당선이) 가능한가"라는 질문에 "자신 있습니다"며 대권 의지를 재차 밝혔다. 또 야권 주자들 사이에서 문제가 되고 있는 경선 룰에 대해서도 "그냥 하자는 대로 다 하겠다"며 입장을 정리했다.

이어 문 전 대표는 "제가 가장 잘 준비된 후보라는 것은 객관적인 팩트다. 검증이 끝난 후보"라고 평가하며 "'준비'하면 바로 문재인"이라고 강조했다.

또 "저에게 '사람 좋다', '정직하고 깨끗하다' 는 말을 하는데, 대통령의 자격으로 그 이상 뭐가 필요한가"라고 반문하면서 "이번에는 인수위가 없어 국무총리 등 인적 진용도 사전에 구상해야 하는데, 그런 준비에서 제가 가장 앞서있다. 제가 가장 제대로 준비했다는 것을 브랜드로 내세울까 한다"고 밝혔다.

게다가 문 전 대표는 "국무총리도 정당의 추천을 받을 생각"이라며 "지지도가 높은 사람이 확장력도 좋은 것이다. 당 대표를 하면서 많은 영입을 하는 것을 보시지 않았나. 그때는 맛만 보여드린 것"이라고 설명했다.

아울러 "강하다는 것은 원칙을 버리지 않는 것인데, 저는 한 번도 원칙을 버린 적이 없다"면서 "2012년때보다 절박감이 더 커졌다. 이번에 하면 정말 잘할 것 같다"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유력한 대권 경쟁자인 반 총장에 대해서는 "저는 세상을 바꾸고 싶은 사람이고 그분은 세상이 바뀌지 않기를 바라는 분이 아닐까 생각한다"고 평가했다.

이어 "정권교체가 된다면 정치검찰 적폐 청산 작업을 확실히 하겠다"면서 "촛불혁명을 통해 친일과 독재를 확실히 청산하고, 블랙리스트로 장난친 사람들을 문책해야 한다"고 박근혜정부에 대한 강력한 심판도 예고했다.

문 전 대표는 야권 내 최고 지지율을 확보하며 대권에 한 발짝 앞선 모습이지만 전날 비박계의 전격 탈당과 신당 출범으로 향후 대권정국은 빠르게 변할 거라는 전망이 제기된다.

일각에서는 개혁보수신당의 반 총장 영입설과 국민의당과의 연대 가능성이 화두에 오르면서 가장 급부상할 제4세력으로 평가하고 있다. 정치권 내 캐스팅보트 역할을 하고 있는 국민의당의 거취가 관건인 상황에서 문 전 대표와 대적할 세력으로 분석되고 있다.

한편, 데일리안 28일 보도에 따르면 데일리안이 의뢰해 여론조사기관 알앤써치가 무선 100% 방식으로 실시한 12월 첫 째주 정례조사에 따르면, 문 전 대표 지지율은 지난주 보다 1.4%p 상승한 30.6%를 기록했다. 지난주보다 0.4%p하락해 22.8%를 기록한 반 총장을 7.8% 차이로 크게 따돌렸다.

문 전 대표는 20대(50.0%)-30대(42.3%)의 전폭적인 지지를 받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이번 대선 캐스팅보트를 쥔 40대에서 문 전 대표(38.9%)는 반 총장(14.3%)에 두 배 이상 앞선 것으로 나타났다.

  • 설석용 기자  ssyasd@naver.com
  • [뉴스포스트 페이스북] [뉴스포스트 트위터] [네이버 포스트]
  • <저작권자 © 뉴스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설석용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설석용 기자 | ssyasd@naver.com
    담당업무 : 정치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4
    전체보기
    • 오리날다 2016-12-28 17:43:00

      준비된 댓통 .... 문재인 ... 빨리 이분이 댓통인 나라에서 살고싶다

      병신년은 병신년에 청산해야한다   삭제

      • 머니머니 2016-12-28 17:41:33

        일본에서 가장 걱정하는 인물이 문재인 전 대표
        그만큼 국가에 실익을 추구할 것이라 생각합니다.

        그에 반해 반 총장은 자위대 파견에 감사 표시하고 위안부 협상이 잘 됐다고
        닭에게 조아리는 행태로 보아 어느 나라 인사인지 정체성이 의심스러움   삭제

        • broo3 2016-12-28 16:32:21

          30퍼센트 단독선두인것을 모든 언론이 쉬쉬하네요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비단 지지율이 중요한게 아니라 인간이 되있고 준비가 되있고 신뢰가 쌓인 사람이 조금씩 위기와 혼란속에서 그 진가를 드러내는 마땅한 사필귀정인 것이죠. 감히 세종이후 성군이 되실것입니다. 불의와 타협하지 마시고 원칙과 정도로 한국을 다시 시작합시다.   삭제

          • 이갑희 2016-12-28 12:31:30

            차기 대통령 미스터 문 화이팅 !   삭제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법원·검찰에 쏠린 정국…법적 판단 앞에서는 ‘정치보복’
            법원·검찰에 쏠린 정국…법적 판단 앞에서는 ‘정치보복’
            정용진 신세계 부회장 “이케아는 왜 의무휴업 없나”
            정용진 신세계 부회장 “이케아는 왜 의무휴업 없나”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