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스포츠
2016 시즌 LPGA 3회 우승한 장하나 BC카드와 2년 계약 연장엘리트 코스 밟아온 장하나 2018년까지 BC카드와 한솥밥
  • 강은지 기자
  • 승인 2017.01.06 16:40
  • 댓글 0

[뉴스포스트=강은지 기자] 2016 시즌 미국여자프로골프(LPGA) 투어에서 3승을 거둔 장하나(25)가 후원사 BC카드와 계약을 2년 연장했다.

6일 장하나의 매니지먼트 스포티즌에 따르면 장하나는 2018년까지 BC카드와 2년 더 함께 하기로 했다.

BC카드는 장하나가 국내외 각종 대회에서 꾸준히 좋은 성적을 거두고 있고, 두터운 팬 층을 확보하고 있어 재계약을 추진했다고 전했다.

이에 대해 장하나는 "꽤 긴 시간 동안 함께 했다. 이제는 후원사라는 느낌 보다 가족 같은 느낌이 들 정도로 편안하고 힘이 된다"며 소감을 전했다.

파워풀한 스윙과 섬세한 터치감을 자랑하는 장하나는 주니어 시절부터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입문 후 대상, 다승왕, 상금왕을 수상하며 엘리트 코스를 밟아왔다.

2015년 LPGA에 진출해 첫해 우승은 못했지만 '탑10'에 8차례 들며 이름을 알리기 시작했다. 지난해엔 한국 선수 최다인 3승을 거두며 세계랭킹 7위까지 오른 바 있다.

현재 장하나는 베트남에서 새 시즌을 위해 전지훈련 돌입했다. 다음 달 호주 에델레이드에서 열리는 ISPS 한다 호주 여자오픈을 시작으로 2017년 대장정을 떠날 예정이다.

장하나는 "2017년에는 새로 시작한다는 마음으로 욕심내지 않고 차근차근 올라가고 싶다. 매 경기 최선을 다하겠다"고 다짐했다.

한편, 장하나는 BC카드 외에도 금호타이어, 이동수 골프와도 재계약했다. 금호타이어는 골프 관련 국제대회 및 훈련을 위해 아시아나 항공권을 무상으로 지원한다. 이동수 골프는 골프의류를 지원할 방침이다.

  • 강은지 기자  eungy87@naver.com
  • [뉴스포스트 페이스북] [뉴스포스트 트위터] [네이버 포스트]
  • <저작권자 © 뉴스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강은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살충제 계란 파문, 유정란으로 백신 만드는 녹십자 ‘곤혹’
    살충제 계란 파문, 유정란으로 백신 만드는 녹십자 ‘곤혹’
    '실적호조' 권오준의 자신감, 포스코 4년간 정규직 6천명 채용
    '실적호조' 권오준의 자신감, 포스코 4년간 정규직 6천명 채용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