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사회 사건·사고
'마약 투약' 의혹 이명박 아들, 박헌영·고영태 소송
  • 우승민 기자
  • 승인 2017.08.10 12:47
  • 댓글 0

[뉴스포스트=우승민 기자] 이명박(76) 전 대통령의 아들 이시형(39)씨가 자신의 마약투약 의혹을 제기한 당사자들을 상대로 민사 소송을 냈다.

(사진=뉴시스 제공)

10일 노컷뉴스에 따르면 이씨는 지난 1일 "허위사실 공표로 명예가 훼손당했다"며 박헌영(39) 전 K스포츠재단 과장과 고영태(41·구속) 전 더블루K 이사에 대해 1억원의 손해배상 청구 소송을 서울중앙지법에 제기했다고 법조계의 소식을 빌려 보도했다.

박 전 과장은 지난달 26일 자신의 SNS 트위터에 “과거 고 전 이사가 본인(고영태)과 김무성 사위, 이명박 아들은 함께 놀던 사이였는데, 위 2명 포함 4명이 자기 빼고 차 안에서 다른 약을 코카인으로 잘못 알고 흡입. 몸이 마비돼 가는 상황에 도움을 요청해 가서 도와준 적이 있다"고 전한 뒤 "당시에는 뻥인 줄 알았다"라며 이시형씨가 마약을 투였했다는 취지의 글을 올렸다.

또 같은 날 KBS '추적60분'은 지난 2015년 9월 불거졌던 바른정당 김무성(66) 의원의 둘째 사위 마약 사건을 다루면서, 이씨가 이에 연루된 정황이 있으나 수사는 진행되지 않았다고 보도했다.

이에 이 전 대통령 측은 지난달 31일 자신의 마약투약 의혹을 보도한 해당 방송 PD 등 제작진 5명에 대해 명예훼손에 의한 5억원의 손해배상 소송을 제기한 상태다.

그러면서 보도자료를 통해 "박헌영 전 과장이 과거 고영태 전 이사로부터 이시형씨의 마약 흡입 의혹을 듣고 트위터를 통해 유포한 데 대해서도 민·형사상 책임을 물을 방침"이라고 밝힌 바 있다.

한편 이번 사건은 민사64단독 김수영 판사에 배당됐으며 재판 기일은 아직 잡히지 않았다.

  • 우승민 기자  dntmdals002@nate.com
  • [뉴스포스트 페이스북] [뉴스포스트 트위터] [네이버 포스트]
  • <저작권자 © 뉴스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우승민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우승민 기자 | dntmdals002@nate.com
    담당업무 : 사회 교육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국내산 계란 살충제 전수검사 결과, 49개 농장 부적합
    국내산 계란 살충제 전수검사 결과, 49개 농장 부적합
    위성호發 신한은행, '디지털 리딩뱅크' 출발부터 '삐걱'
    위성호發 신한은행, '디지털 리딩뱅크' 출발부터 '삐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