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문화스케치
[문화스케치] ‘메트로팝스’ 신도림역 깜짝 음악선물, “쉬었다 가세요”
  • 신현지
  • 승인 2017.11.09 16:35
  • 댓글 1

[뉴스포스트=신현지 기자] 지난 8일 저녁 신도림역에 가을의 감성을 자극하는 아름다운 선율이 퇴근길 시민들의 걸음을 붙잡았다.

서울메트로 직원들로 이루어진 '메트로팝스' 김성철 단장 (사진=신현지 기자)

서울메트로 직원들로 이루어진 ‘메트로팝스’ 단원들의 깜짝 음악회였다.

클래식을 비롯한 다양한 장르의 수준 높은 선율에 시민들은 잠시 피로를 잊고 음악에 몸을 맡긴 채 저무는 가을의 낭만을 즐겼다.

이날 퇴근길 시민들에게 음악을 선사한 서울교통의 ‘메트로팝스’는 1986년 창단이후 수많은 무료순회공연으로 소외된 이웃들에게 감동을 전달해오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신도림역 퇴근길 시민들이 메트로팝스 공연에 하루의 피로를 잊고 있다. (사진=신현지 기자)

.

특히 지하철을 이용하는 시민들을 위해 찾아가는 음악회와 월 2~3회 병원의 무료순회공연을 통해 환우들을 위로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사진=신현지 기자)

한편 ‘메트로팝스’를 이끄는 김성철 단장은 이날 시민들의 높은 호응에 “함께 해주셔서 감사하다"며"1986년 창단된 메트로팝스가 후원사정으로 잠시 공백기를 가졌지만 그래도 시민들과 함께 해왔고 앞으로도 계속 시민들과 음악으로 함께 하고 싶다.”라고 말했다.   

  • 신현지  shj6369@hanmail.net
  • [뉴스포스트 페이스북] [뉴스포스트 트위터] [네이버 포스트]
  • <저작권자 © 뉴스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신현지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1
    전체보기
    • 이동수 2017-11-15 13:30:02

      제가 그 날 현장에 있었는데요
      너무 너무 힐링이 되는 좋은 연주였어요 ㅎㅎ
      이런 연주회가 자주 열어주세요^^   삭제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쇼핑'에 힘줬던 네이버, 'AI' 기술을 더하다
      '쇼핑'에 힘줬던 네이버, 'AI' 기술을 더하다
      홍종학 임명 강행 초읽기…文정부 마지막 퍼즐 맞춰질까
      홍종학 임명 강행 초읽기…文정부 마지막 퍼즐 맞춰질까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