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NP현장포토] "다급한 수험생이 있어요"…고사장으로 향하는 구급차
[NP현장포토] "다급한 수험생이 있어요"…고사장으로 향하는 구급차
  • 우승민 기자
  • 승인 2017.11.23 11: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포스트=우승민 기자] 지진으로 일주일 미뤄진 2018년도 수학능력시험이 오늘 실시된 가운데 올해도 수험생 이송을 위해 구급차까지 동원되는 모습이 포착됐다.

(사진=우승민 기자)

사진은 23일 오전 8시께 서울시 관악구 문영여자고등학교 근처 인근 도로에 수험생을 태우고 사이렌 소리를 울리며 달리는 구급차의 모습. 입실 시간이 얼마 남지 않은 시점에 구급차들은 수험생들을 태우고 고사장까지 가는 상황이다.

서울시 소방재난본부는 수능 시험일인 오늘 입실 시간인 오전 8시 10분까지 서울시내 24개 소방서 소속 119구급차 149대, 순찰차 24대, 행정차 24대, 오토바이구급차 22대 등 총 219대의 차량을 수험생 긴급 수송에 동원한다고 밝힌 바 있다.

[뉴스포스트 페이스북] [뉴스포스트 트위터] [네이버 포스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