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서울시, 설맞이 문화행사 소개..."도심서 민속놀이 즐기세요"
서울시, 설맞이 문화행사 소개..."도심서 민속놀이 즐기세요"
  • 김나영 기자
  • 승인 2018.02.13 13: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포스트=김나영 기자] 서울시가 도심에서 설을 보내는 시민들을 위해 문화행사를 준비했다.

사진=서울시
(사진=서울시)

서울역사박물관은 17일(토) 오후 12시부터 4시까지 <2018년 서울역사박물관과 함께 하는 ‘설맞이 한마당’>을 통해 공연마당, 체험마당, 놀이마당을 운영한다.

‘한성백제박물관’은 17일(토) 오후 12시부터 6시까지 <2018 설날 박물관 큰잔치>를 열어 공연마당, 체험마당, 놀이마당을 진행한다.

‘남산골한옥마을’도 16일부터 이틀간 세시풍속과 민속놀이 체험으로 잊혀져가는 설 명절의 전통을 만날 수 있는 <설의 과거와 현재> 행사를 연다.

한옥에서 고전의 향을 한껏 즐길 수 있는 행사도 있다. 16일(금) ‘서울돈화문국악당’에서는 <설:놀음>을 통해 오색보자기로 꽃, 주머니, 머리핀 등을 만들고 전통악기 공연을 감상할 수 있다.

15~17일 흥선대원군이 살던 서울시 사적 제257호 ‘운현궁’에서 '무술년 만복운흥 운현궁 설날잔치'가 열린다. 국악 한마당이 펼쳐지는 공연마당, 떡매치기 체험과 떡국나눔이 진행되는 나눔마당 등이 준비됐다.

서울시민청에서 15~18일 열리는 '무술년 설맞이 기념행사'에서는 예술가들의 공연과 설맞이 전통 민속놀이 체험행사가 진행된다.

서울대공원 동물원은 15~17일 '황금개띠의 해 기념 너와 함께 할 개, 내가 더 사랑할 개' '서울동물원 설맞이 한마당 등 야외에서 즐길 만한 프로그램을 준비했다. 

제사한 사항은 서울시 문화포털이나 해당기관 홈페이지, 120 다산콜센터에 문의하면 된다.

서영관 서울시 문화정책과장은 “올해도 설 연휴를 맞아 서울 도심에서 세시풍속과 전통문화를 만날 수 있는 다채로운 문화예술 프로그램이 진행되니, 많은 시민 여러분들이 문화행사와 함께 즐거운 설 연휴를 보내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