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고법원장 출신 변호사, 아파트 화단에 숨진 채 발견
고법원장 출신 변호사, 아파트 화단에 숨진 채 발견
  • 김나영 기자
  • 승인 2018.03.08 18: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포스트=김나영 기자] 서울고등법원장을 지낸 변호사 이 모(70·남) 씨가 8일 거주하던 강남 아파트 화단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

(사진=경찰청)
(사진=경찰청)

서울 수사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낮 12시경 서울 강남구의 한 아파트 단지 화단에 떨어져 있는 이 변호사를 이웃 주민이 발견했다.

경찰은 타살 혐의점을 찾지 못해 이 변호사가 스스로 뛰어내린 것으로 보고 유가족 등을 상대로 정확한 사망 경위를 조사 중이다.

경찰 관계자는 "유서가 발견됐지만 가족들에게 미안하다는 말 외에 특별한 내용은 없었다"고 말했다.

김나영 기자 nwhykim@nat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