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계룡건설, 창업주 故 이인구 명예회장 1주기 추모식 거행
계룡건설, 창업주 故 이인구 명예회장 1주기 추모식 거행
  • 박은미 기자
  • 승인 2018.05.16 17: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포스트=박은미 기자] 계룡건설 창업주인 故 이인구 명예회장의 1주기 추모식이 15일 대전 대덕구 소재 죽림정사에서 엄수됐다. 

(사진=계룡건설)
계룡건설 창업주인 故 이인구 명예회장의 1주기 추모식이 15일 죽림정사에서 치러졌다. 사진은 추모식 현장 모습. (사진=계룡건설)

이날 추모식에는 이 명예회장의 부인인 윤종설 계룡장학재단 이사장, 한승구 계룡건설 회장, 장남인 이승찬 계룡건설 사장을 비롯해 가족, 친인척, 계룡그룹 임직원, 지인 등 2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차분한 분위기 속에 진행됐다.

추모식에 앞서 지난주에는 이 명예회장을 추모하는 행사들이 치러졌다. 

지난 9일에는 이 명예회장이 2007년 희수를 맞아 조성해 대전시에 기부한 유림공원에서 지자체와 지역민의 감사의 마음을 담은 공덕비가 세워졌다. 

10일에는 이 명예회장의 ‘지역사랑 인재 양성’ 유지를 받들어 계룡건설과 충남대가 ‘이인구 인재관 재창조사업’ 산학협력 협약식을 가졌다.

故 이 명예회장은 1931년 대전 동구 효평동에서 태어나 6·25 전쟁당시 학도병으로 참전한 뒤 육군 중령으로 예편했다. 1970년 계룡건설을 창업해 전국 시공능력평가 17위 건설사로 성장시켰다. 13·15대 국회의원을 지냈고 11·12대 대전상공회의소 회장을 역임했다. 

1992년 계룡장학재단을 설립해 장학사업 등 다양한 사회공헌으로 ‘나눔 경영’을 실천했다.
 

박은미 기자 vfocus@daum.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