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또 아파트 투척 테러...이번에는 철제 사무라이 조각상
또 아파트 투척 테러...이번에는 철제 사무라이 조각상
  • 이별님 기자
  • 승인 2018.06.11 11: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포스트=이별님 기자] 최근 벽돌과 아령에 이어 식칼 투척 사건까지 발생한 가운데 이번엔 부산의 한 아파트에서 누군가 철제 조각상을 고의로 투척한 일이 또 터졌다. 잇단 고층 '투척 테러'가 이어지며 아파트 단지를 걸으며 자꾸 머리 위를 쳐다볼 만큼 주민들의 불안감이 커지고 있지만 사전에 이런 일을 막을 수 있는 방법이 없다는 게 가장 큰 문제다.

(사진=뉴시스)
(사진=뉴시스)

 

11일 부산 부경찰서에 따르면 지난 6일 오후 7시 30분께 부산 수영구의 한 아파트 단지 내 분수대 앞에 가로 12㎝, 세로 14㎝, 무게 1.5㎏ 크기의 철제 조각상이 떨어졌다.

해당 조각상은 일본 사무라이의 상체를 본뜬 모형이다.

조각상이 떨어질 당시 인근에서 어린이들이 놀고 있었지만, 다행히 인명피해는 없었다.

신고자 A(34)씨는 경찰에서 "아들이 공놀이하고 있는데 갑자기 '쾅'하는 소리가 났다"면서 "사무라이 조각상이 떨어져 있었다"고 진술했다.

경찰은 수거한 조각상을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보내 DNA 감정을 의뢰하는 등 투척자를 찾기 위한 수사를 벌이고 있다.

조각상 표면이 거칠고 요철이 많아 지문은 나오지 않았으나 DNA 유전자 2점을 발견해 감정을 진행 중이라고 경찰은 전했다.

경찰은 또 주변 CCTV 2대를 분석했지만, 사각지대라 조각상 투척 장면은 확인되지 않았다고 밝혔다.

이별님 기자 leestarnim@nat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