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우이웃을 위한 정의선 현대차 수석부회장의 ‘통 큰 기부’
불우이웃을 위한 정의선 현대차 수석부회장의 ‘통 큰 기부’
  • 안상욱 기자
  • 승인 2018.12.17 18: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의선 현대차그룹 총괄 수석부회장. (사진=현대자동차그룹)
정의선 현대차그룹 총괄 수석부회장. (사진=현대자동차그룹)

[뉴스포스트=안상욱 기자] 현대자동차그룹이 어려운 이웃의 따뜻한 겨울나기를 위해 통큰 선행에 나섰다.

현대차그룹은 17일 서울시 중구에 위치한 사회복지공동모금회 회관에서 공영운 현대차 사장, 예종석 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 김연순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사무총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희망 2019 나눔 캠페인' 성금 전달식을 가졌다고 밝혔다.

현대차그룹이 이날 전달한 성금은 250억원으로 경영실적이 호조를 기록했던 2013년 대비 어려운 경영환경 속에도 성금액은 동일하게 유지했다. 

현대차그룹은 2003년부터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성금을 전달해왔으며, 2013년부터 6년 연속 250억원을 기탁하는 등 누적성금은 16년간 2590억원에 달한다.

기탁된 성금은 사회 양극화와 복지사각지대 해소를 위해 사용될 예정이다. 특히 △아동·청소년 인재 육성 △사회취약계층의 자립 역량 강화 및 경제적 기반 마련 △장애인·노년층 등 교통약자 안전 및 이동 편의 증진 등의 분야에 지원된다.

현대차그룹 관계자는 "전달된 성금이 어려운 이웃들에게 큰 힘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도 현대차그룹은 따뜻한 사회를 만들기 위한 노력을 이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현대차그룹은 '미래를 향한 진정한 파트너'라는 사회공헌 비전 아래 6대 무브(Move) 활동으로 기업의 사회적 책임 실천에도 앞장서고 있다.

6대 무브는 현대차그룹의 특성을 살린 6가지 사회공헌 중점 사업분야로 △사회취약계층의 자립을 지원하고 미래 세대 인재를 육성하는 드림 무브 △현대차그룹 계열사의 핵심 역량을 활용하여 사회적 가치를 창출하는 넥스트 무브 △교통약자 및 사회적 약자 이동편의 증진을 위한 이지 무브 △모든 사람이 안전하게 생활하는 사회를 구현하기 위한 세이프 무브 △환경보전과 기후변화 대응을 위해서 노력하는 그린 무브 △현대차그룹 임직원과 고객이 참여하는 봉사와 나눔 활동인 해피 무브로 구성된다.

안상욱 기자 vinnie82@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