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년부터 '자급제 단말기' 구하기 쉬워진다…모델수 확대
내년부터 '자급제 단말기' 구하기 쉬워진다…모델수 확대
  • 선초롱 기자
  • 승인 2018.12.24 17: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통3사 공통 출시 단말, 자급제로도 판매

[뉴스포스트=선초롱 기자] 내년부터는 이동통신 3사에서 공통으로 출시될 단말기는 모두 자급제 단말로도 판매된다. 자급제 단말기는 특정 통신사의 서비스를 가입하는 조건으로 몇년 간 약정하는 식의 단말기와는 달리 가전매장이나 온라인쇼핑몰 등에서 약정없이 구매해 사용하는 단말기를 말한다.

(자료=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자료=과학기술정보통신부)

과학기술정도통신부(이하 과기정통부)는 24일 단말 출시 확대, 자급 단말 유통망 확충, 자급 단말 개통 간소화 등을 골자로 하는 '소비자 관점의 완전자급제 이행방안'을 발표했다.

방안에 따르면 내년부터 자급용 단말 출시가 대폭 확대된다. 이통3사 공통으로 출시되는 모든 단말기가 자급제 단말로도 판매될 예정으로, 올해 8종이었던 자급제 단말 모델은 20종 이상으로 확대될 전망이다.

또한 이통3사가 출시하지 않은 자급제 전용 단말도 확대된다. 이통3사 모델과 다른 독자 모델이 자급 단말로 판매되거나 이통3사 판매모델과 색상·스펙 등에서 차별화된 단말 출시가 추진된다.

10만원대 가격의 스마트폰 자급 단말도 출시된다. 특히 알뜰통신사의 저렴한 요금제와 연계 판매될 경우 단말 구입부담은 물론 통신비 절감에 도움이 클 것으로 과기정통부는 기대했다.

아울러 자급제 폰 생태계 확장을 위해 오프라인 매장을 방문하지 않고도 서비스 가입과 단말 개통을 할 수 있도록 편의성을 높일 계획이고, 자급 단말을 구입한 이용자가 ATM(현금자동입출금기)에서 쉽게 개통할 수 있도록 하는 등 소비자 불편도 해소해 나갈 방침이다.

선초롱 기자 seoncr09@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