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혜원 “빅카드 발표 없다…나는 헐크”
손혜원 “빅카드 발표 없다…나는 헐크”
  • 김혜선 기자
  • 승인 2019.01.22 17: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포스트=김혜선 기자] 최근 ‘목포 부동산 논란’으로 더불어민주당을 자진탈당한 손혜원 의원은 23일 자신에 제기된 의혹을 뿌리 뽑겠다며 목포 나전칠기박물관 건립 예정지에서 기자간담회를 연다고 밝혔다.

(사진=손혜원 의원 페이스북 캡쳐)
(사진=손혜원 의원 페이스북 캡쳐)

22일 손 의원은 “23일 오후 2시 목포 구도심의 박물관 건립 예정지에서 1시간 동안 간담회를 진행할 예정이다. 간담회 장소는 기자들에게만 오후 1시부터 개방할 예정”이라며 “참석자는 기자로만 제한하니 기자증을 지참해주길 부탁한다. 현장 영상과 사진이 필요한 기자들은 미리 들어올 수 있다”고 전했다.

이날 손 의원은 자신의 페이스북에 나경원 자유한국당 원내대표를 겨냥해 “4선의원에 3수까지 해서 자유한국당 원내대표 되신 분이 원하던 자리 차지하셨으면 일 열심히 하셔야지 이번 일의 본질이 무엇인지 그 감조차 못 잡으면서 어찌 4선의원까지 되셨는지 의아하다”고 목소리를 높이기도 했다.

그는 “자유한국당이 뭐라도 한마디 해야한다면 대변인 시키시고 본인 얼굴 앞에 내세우지 말라”면서 “곧 반전의 빅카드가 폭로된다”고 언급해 일각에서는 손 의원이 나 원내대표에 대한 폭로가 있을 것이라는 추측이 나오기도 했다.

그러나 손 의원은 이어지는 페이스북 글에 “내일 빅카드 발표 없다”며 “내일은 국민들을 속이는 가짜뉴스 대신 라이브로 모든 질문에 제가 답하는 시간”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저는 멘탈갑 맞다. 특히 억울하거나 불의와 싸울 때 더 강해진다. 자존심을 건드리면 더욱 더 강해진다”며 “저는 바르고 정직한 사람이 불이익을 당하면 헐크가 됩니다. 약한 자, 가난한 자들이 무시를 당하면 못 참고 튀어 나가 피투성이가 되도록 싸운다”고도 덧붙였다.

김혜선 기자 hyeseonkim91@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