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서지현 인사보복' 안태근, 징역 2년 실형...법정 구속
'서지현 인사보복' 안태근, 징역 2년 실형...법정 구속
  • 이별님 기자
  • 승인 2019.01.23 15: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포스트=이별님 기자] 서지현 검사를 성추행하고 인사 불이익을 준 혐의로 기소된 안태근 전 검사장이 실형을 선고받고 구속됐다.

(사진=뉴시스)
(사진=뉴시스)

23일 서울중앙지법 형사1단독은 이날 직권남용권리행사방해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안 전 검사장에게 징역 2년을 선고했다.

앞서 안 전 검사장은 지난 2010년 10월 한 장례식장에서 서 검사를 성추행하고, 2015년 8월 서 검사에게 인사보복을 했다는 혐의를 받고 있다.

재판부는 "피고인이 검찰국장 업무를 남용해 서 검사를 통영지청으로 전보하는 인사를 작성하게 함으로써 의무 없는 일을 하게 했다고 할 수 있다"고 판시했다.

한편 서 검사는 지난해 1월 JTBC와의 인터뷰를 통해 안 전 검사장으로부터 성추행을 당했다고 고발해 한국 사회에서 '미투 운동'을 촉발했다.

이별님 기자 leestarnim@nat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