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선정성·폭력적"...'황후의 품격' 법정제재
"선정성·폭력적"...'황후의 품격' 법정제재
  • 강은지 기자
  • 승인 2019.01.25 11: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포스트=강은지 기자] SBS '황후의 품격'이 선정적이고 폭력적인 장면 때문에 법정제재를 받는다.

(사진=SBS '황후의 품격')
(사진=SBS '황후의 품격')

지난 24일 방송통신심의위원회의 방송심의소위원회는 이날 SBS '황후의 품격'에 법정제재인 '주의'를 의결하고, 전체회의에 상정했다.

앞서'황후의 품격'에서는 결박된 사람에게 시멘트 반죽을 부어 위협하거나, 테러범이 조현병 환자라고 둘러대거나, 남녀가 욕조 안에서 애정행각을 벌이는 장면이 방영된 바 있다.

방송심의소위는 과도한 폭력 묘사는 선정적인 장면이 청소년 정서에 부정적인 영향을 줄 수 있어 표현 수위를 유지할 필요가 있다고 설명했다. 해당 장면은 청소년 시청 보호시간대에 재방송되기도 했다.

아울러 조현병 환자에 대한 선입견을 강화시켜 환자들의 인권을 침해할 우려가 있다는 입장도 전했다.

한편 '황후의 품격'은 현재가 입헌군주제 시대인 대한제국이라는 가정 하에 황실 안에서의 음모와 암투, 사랑과 욕망, 복수를 담는 드라마이다.

강은지 기자 eungy87@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