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보검 측, 악성루머 강경대응..."선처 없다"
박보검 측, 악성루머 강경대응..."선처 없다"
  • 강은지 기자
  • 승인 2019.06.28 11: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포스트=강은지 기자] 배우 송혜교, 송중기 부부가 법원에 이혼조정 신청서를 접수한 가운데, 박보검 측이 이들의 이혼을 둘러싼 루머에 강경한 입장을 전했다.

(사진=뉴시스)
(사진=뉴시스)

지난 27일 늦은 오후 박보검 소속사 블라썸 엔터테인먼트는 "소속 아티스트들과 관련한 악의적인 비방 및 허위사실 유포, 각종 루머와 명예훼손 게시물에 대해 법적 대응을 시작했다"고 밝혔다.

소속사는 "소속 아티스트들의 기본적인 권익을 지키기 위해 법적 대응을 진행하게 됐음을 알린다"며 "이전 피해 사례를 포함해 향후 발생하는 아티스트의 명예훼손 및 추가적인 사례에 대해서도 합의 없이 법적 조치를 취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아울러 블라썸 엔터테인먼트는 어떠한 선처나 합의 없이 강경하게 대응할 방침이라고 전했다.

송중기는 같은 날 법률대리인을 통해 이혼 소식을 알렸다. 송혜교 역시 소속사를 통해 비슷한 입장을 밝혔다. 하지만 두 사람의 이혼을 둘러싼 루머들이 끊이질 않고 있다. 대표적으로 박보검이 확인되지 않은 루머로 피해를 입었다.

한편 송혜교와 송중기는 2016년 종영된 KBS2 '태양의 후예'를 통해 연인으로 발전했다. 2017년 10월 결혼식을 올린 두 사람은 결혼 1년 8개월 만에 파경을 맞았다.

강은지 기자 eungy87@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