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랜드, 임직원 참여 이색 나눔 행사 ‘러브업 캠페인’ 전개
이랜드, 임직원 참여 이색 나눔 행사 ‘러브업 캠페인’ 전개
  • 홍여정 기자
  • 승인 2019.07.17 15: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포스트=홍여정 기자] 이랜드는 폭염기간 쪽방촌 소외이웃의 여름나기를 돕는 이색 나눔 행사 ‘러브업 캠페인’을 실시한다고 17일 밝혔다.

(사진=이랜드 제공)
(사진=이랜드 제공)

이랜드재단과 이랜드 외식사업부가 함께 진행하는 러브업 캠페인은 2017년 7월 처음으로 진행된 이래 올해 시즌3에 돌입하는 임직원 참여형 나눔 행사이다.

러브업 캠페인은 이랜드 임직원이 음료 가격에 500원을 추가하면 이랜드 가산동 사옥에 위치한 카페 루고는 사이즈업을 제공하고 임직원이 지불한 추가 금액만큼 이랜드재단이 기부금을 더해 음료 한잔당 1000원이 자동 기부된다.

지난 두 번의 러브업 캠페인을 통해 총 4076명의 임직원 참여가 이루어졌고, 누적 900만원의 임직원 모금을 통해 위기가정의 치료비와 주거비를 지원했다.

이번 러브업 캠페인 시즌3를 통해 모인 기부금은 무더위 폭염에 시달리는 서울 시내 쪽방촌 소외이웃을 위한 여름나기 용품 지원을 위해 쓰일 예정이다. 올해 이랜드재단은 이와는 별도로 이랜드월드와 손잡고 폭염 취약계층 지원에 총 3000만원을 지원한다.

러브업 캠페인은 오는 8월 30일까지 진행되며, 참여 임직원을 대상으로 매일 아메리카노 1잔을 1개월 내내 무료로 제공받을 수 있는 행운권, 베이커리 5000원 쿠폰, 여름 관련 제품 등을 제공한다.

홍여정 기자 duwjddid@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