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성 조현준 회장, 차량 경량화 위한 지속적 노력
효성 조현준 회장, 차량 경량화 위한 지속적 노력
  • 선초롱 기자
  • 승인 2019.12.02 17: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자동차용 플로어 카매트 분야에서 국내 시장 최대 점유율 자랑
- 조현준 회장, “일관생산체제 통해 고객 니즈 빠르게 충족, 반영할 것”

[뉴스포스트=선초롱 기자] 효성은 스판덱스와 타이어코드뿐만 아니라 자동차용 카매트 분야에서도 남다른 기술력으로 세계 시장에 적극 진출하고 있다.

(사진=효성)
(사진=효성)

효성은 국내에서 유일하게 카페트 원사에서부터 완제품에 이르기까지 자체 생산설비를 갖추고 있다. 1983년 사업을 시작한 이래 상업용 및 자동차용 카페트(카매트) 분야에서 국내 시장 최대 점유율을 자랑하고 있으며, 카이스트 등 공인 연구 기관에서 국내 최초로 방염 카페트 인증을 받은 바 있다.

효성이 생산하는 카매트는 자동차의 철제 프레임 위에 맞춰 성형하는 플로어 매트로, 옵션으로 분류되는 보조매트와는 달리 자동차를 구성하는 2만여 개 부품 중 하나로 취급된다. 플로어 카매트는 주행중 안락한 승차감, 쿠션기능, 소음감소, 충격흡수, 인테리어 효과를 주는 기능을 담당한다. 또한, 차량 경량화를 위해 소음을 잘 잡아주면서도 가벼운 카매트를 생산, 공급하기 위해 노력중이다.

자동차를 한번 구매하면 폐차할 때까지 카매트는 교체하지 않는 점을 고려하여 효성은 소비자가 오래 사용해도 변하지 않는 내구성, 내마모성, 탄성회복력이 우수한 카매트 제품을 만들고 있다. 또한, 제직 시 항균물질을 첨가하여 내오염성도 갖추었다. 옥수수 또는 사탕수수를 이용한 친환경 원사 카매트 생산도 가능하여 이산화탄소 배출량을 줄이고 지구 온난화 방지에도 노력하고 있다.

효성 조현준 회장은 “100년 이상의 오랜 역사를 자랑하는 유럽의 카매트 업체들처럼 효성도 일관생산체제를 통해 고객의 니즈를 빠르게 충족시키고 이를 반영해 더욱 발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선초롱 기자 seoncr09@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