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현미, 항의하는 일산주민에 “동네 물 나빠졌네”
김현미, 항의하는 일산주민에 “동네 물 나빠졌네”
  • 김혜선 기자
  • 승인 2020.01.14 17: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포스트=김혜선 기자] 더불어민주당 소속 국회의원을 겸직하고 있는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이 자신의 지역구 행사장에서 시민의 항의를 받자 해당 시민에 “동네 물이 나빠졌다”고 응수해 논란이 되고 있다.

지난 3일 국회에서 불출마 선언하는 김현미 국토부 장관. (사진=뉴시스)
지난 3일 국회에서 불출마 선언하는 김현미 국토부 장관. (사진=뉴시스)

14일 유튜브 영상 등에 따르면, 김 장관은 지난 12일 고양시 일산서구청에서 열린 신년회 행사에 참석하며 이같이 말한 것으로 알려졌다.

영상에는 김 장관이 지지자들과 사진을 찍고 있는데, 일부 참가자가 “고양시가 망쳐졌다”고 여러 차례 항의하는 장면이 나온다. 이에 김 장관은 “아니에요”라고 답하고는 주변인에 “그동안 동네 물이 많이 나빠졌네”라고 말했다.

이에 해당 영상에는 “국회의원으로 뽑아준 주민에게 할 소리냐” “말이 도가 지나친다”는 등 비판 댓글이 달렸다.

김 장관은 지난 3일 21대 총선 불출마를 선언한 바 있다. 당시 그는 “여러분의 성원이 저를 장관으로 만들어주셨고 3선 의원으로 만들어주셨다”며 “일산 서구 주민여러분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김혜선 기자 hyeseonkim91@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