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한도 ‘우한 폐렴’ 예의 주시...노동신문 보도
북한도 ‘우한 폐렴’ 예의 주시...노동신문 보도
  • 이별님 기자
  • 승인 2020.01.25 11: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포스트=이별님 기자] 신종 코로나바이러스로 인한 ‘우한 폐렴’ 확산에 북한도 예의주시하고 있다.
(사진=뉴시스)
(사진=뉴시스)

25일 북한 노동당 기관지 노동신문은 ‘신형 코로나비루스(바이러스)에 의한 피해 확대’라는 제목의 기사를 통해 일명 ‘우한 폐렴’이 전세계로 확산하고 있다고 보도했다.

노동신문은 “미국과 일본, 윁남(베트남), 싱가포르 등 여러 나라와 지역에서 신형 코로나비루스에 의한 감염자 수가 늘어나고 있다”며 “여러 나라의 언론들은 신형 코로나비루스가 세계경제에 미칠 영향이 지난 시기 사스의 전파 때보다 클 수 있다고 보도하고 있다”고 덧붙였다.

북한 역시 우한 폐렴의 자국 내 확산을 차단하기 위해 노력을 기울이는 것으로 알려졌다. 주 북한 러시아대사관에 따르면 중국 항공사 ‘에어차이나’의 평양-베이징 노선 운항도 중단됐다.

해당 대사관은 “북한으로 입국이 전면 금지된다는 정보를 받았다”며 “승객이 중국을 경유하지 않는 경우 블라디보스토크를 통한 출입국 제한은 없다”고 밝혔다.

이별님 기자 leestarnim@nate.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