죠스떡볶이·바르다김선생 ‘듀얼매장’ 연다...차별화 승부
죠스떡볶이·바르다김선생 ‘듀얼매장’ 연다...차별화 승부
  • 홍여정 기자
  • 승인 2020.02.19 11: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포스트=홍여정 기자] 죠스푸드는 떡볶이 브랜드 죠스떡볶이와 좋은 재료를 바탕으로 한 프리미엄 김밥 브랜드 바르다김선생이 기존의 틀에서 벗어난 신개념 매장 ‘죠스떡볶이 바르다 김선생 듀얼매장’ 양재점(이하 듀얼매장)을 론칭했다고 19일 밝혔다.

(사진=죠스푸드 제공)
(사진=죠스푸드 제공)

죠스떡볶이와 바르다 김선생은 국내 외식산업의 불황이 지속되고 있는 가운데, 인건비 절감을 통한 수익성 향상과 배달을 통한 매출 극대화를 위해 테이크아웃 및 배달 전용 매장 모델로 듀얼매장을 열었다고 설명했다.

듀얼매장은 한 개의 매장에서 두 개의 브랜드를 동시에 운영하는 만큼 창업비용을 절감할 수 있으며, 테이크아웃 고객과 배달 고객을 타깃으로 한 만큼 홀 공간을 과감히 포기해 임대료도 획기적으로 낮출 수 있다.

또 매장 내에 키오스크, 라이스 시트기, 김밥 커팅기 등 자동화 기기를 도입함으로써 작업능률도 올리고 인력 효율화를 통한 인건비도 절감시켰다.

혁신을 표방한 새로운 모델답게 죠스떡볶이의 분식 메뉴와 바르다김선생의 프리미엄 김밥을 비롯해 소비자 만족도가 높은 식사 메뉴들이 시너지효과를 내면서 배달 매출 증가 및 객단가 상승으로 수익성도 높였다.

이번 듀얼매장은 양재본점을 시작으로 주요 상권을 중심으로 새롭게 오픈하는 가맹점에 이 모델을 적용해 순차적으로 늘려 전국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다.

죠스떡볶이와 바르다김선생 관계자는 “요즘 트렌드에 맞는 배달 및 테이크 아웃 전문점으로 입지를 굳히고 있으며, 하나의 매장에서 두개의 브랜드를 운영할 수 있는 만큼 예비창업자의 문의가 끊임없이 이어지고 있다”며, “두 브랜드의 시너지 효과가 창업 시장에 새로운 바람을 불러 일으킬 것”이라고 전했다.

홍여정 기자 duwjddid@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