롯데백화점, 2020 패션위크 ‘디자이너 마켓’ 진행
롯데백화점, 2020 패션위크 ‘디자이너 마켓’ 진행
  • 홍여정 기자
  • 승인 2020.05.26 10: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포스트=홍여정 기자] 롯데백화점은 오는 29일부터 31일까지 인천터미널점에서 ‘2020 패션위크 디자이너 마켓’을 진행한다고 26일 밝혔다.

(사진=롯데쇼핑 제공)
(사진=롯데쇼핑 제공)

국내 디자이너 상품의 판로 확대와 온라인 홍보 등 상생 활동을 진행하며 패션 업계에 도움의 손길을 건네고 함께 어려움을 이겨내자는 취지다.

먼저 롯데백화점은 29일부터 3일간 인천터미널점 5층 문화홀에서 유명 디자이너인 그리디어스(GREEDILOUS), 자렛(JARRET), 스튜디오성(Studio Seong), 블라뱅(BLAHBANG), 320쇼룸, 엑스와이(EXYAI), 제이초이(JCHOI) 등 총 15개 디자이너 브랜드의 의류, 잡화, 주얼리 등 상품을 최소 20%에서 최대 80% 할인 판매한다.

특히 이번 행사는 오프라인과 온라인이 결합된 새로운 형태로 이목을 끌고 있다.

이번 팝업의 가장 큰 차별점은 오프라인 행사와 더불어 ‘라이브 방송’으로 고객에게 찾아간다는 것이다. 행사장에 직접 방문이 어려운 고객을 위해 29일 오후 3시 온라인몰 롯데백화점몰의 ‘100라이브’를 통해 라이브 방송을 진행한다. 그리디어스(GREEDILOUS), 자렛(JARRET), 스튜디오성(Studio Seong), 블라뱅(BLAHBANG) 등 4개 브랜드의 디자이너들이 직접 출연해 상품을 소개하고 고객과 소통하며 상품 정보를 생동감 있게 전달한다.

고객들을 위한 다양한 고객 이벤트도 준비되어 있다.

30일 오후 3시, 오후 5시30분, 31일 오후 3시, 총 3회에 걸쳐 패션쇼를 진행해 행사 참여 디자이너의 상품을 소개한다. 행사기간 중 매일 12시에는 백화점 매장을 돌아다니며 워킹 패션쇼를 진행하고, 그 외에도 타임세일, 럭키드로우 이벤트도 진행한다.

또한 박윤희(GREEDILOUS), 이지연(JARRET) 디자이너가 현장에서 직접 맞춤 의상을 제작 판매하는 특별한 이벤트도 진행되어 하이패션에 관심 있는 고객에게 좋은 기회가 될 것이다.

롯데백화점 인천터미널점 관계자는 “이번 행사가 코로나19로 위축된 디자이너와 패션업계에 활력을 불어넣기를 바란다”며 “고객에게도 유명 디자이너의 다양한 할인 상품과 패션쇼를 동시에 만날 수 있는 즐거운 쇼핑 경험이 될 것”이라고 전했다.

홍여정 기자 duwjddid@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