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마을금고 임직원들, 관목 심기 등 봉사 펼쳐
새마을금고 임직원들, 관목 심기 등 봉사 펼쳐
  • 홍성완 기자
  • 승인 2019.04.22 19: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포스트=홍성완 기자] 새마을금고중앙회 임직원들이 관목 심기 등의 봉사활동에 나섰다.

새마을금고중앙회 임직원 63명은 지난 19일 오후 서울숲공원 은행나무숲길에서 미세먼지 저감 나무심기 및 벤치 입양 자원봉사활동을 실시했다. 사진은 직접 영산홍을 심고 있는 박차훈 새마을금고중앙회장의 모습. (사진=새마을금고중앙회)
새마을금고중앙회 임직원 63명은 지난 19일 오후 서울숲공원 은행나무숲길에서 미세먼지 저감 나무심기 및 벤치 입양 자원봉사활동을 실시했다. 사진은 직접 영산홍을 심고 있는 박차훈 새마을금고중앙회장의 모습. (사진=새마을금고중앙회)

새마을금고중앙회는 임직원 63명이 지난 19일 오후, 서울숲공원 은행나무숲길에서 미세먼지 저감 나무심기 및 벤치 입양 자원봉사활동을 실시했다고 22일 밝혔다.

새마을금고중앙회는 “미세먼지 저감에 도움이 되는 산수국과 철쭉류의 관목 500여 그루를 심고 상토와 비토를 뿌려주는 봉사활동을 3시간 가량 펼쳤다”며 “서울숲에 기부금을 전달하며 숲을 찾는 시민들이 휴식공간으로 활용할 수 있도록 은행나무숲길 내 벤치 등을 설치하는 등 서울숲 환경 개선에 힘을 보탰다”고 설명했다.

박차훈 새마을금고중앙회장은 “나무 한그루 한그루가 모여 숲을 이루듯 임직원들이 심은 나무와 노력이 모여 더 풍요로운 지역사회를 만드는데 기여하게 돼 기쁘다”며 봉사활동의 의의를 밝혔다.

한편, 새마을금고중앙회는 환경보존, 지역경제활성화, 청년지원, 소외계층지원 등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펼치고 있으며, 연도별 사회공헌사업 투자규모를 꾸준히 늘려나가고 있다.

특히, 2019년초 조직개편을 통해 사회공헌금융부문을 신설하는 등 사회공헌활동강화에 적극적인 행보에 나서고 있다.

홍성완 기자 seongwan6262@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