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문화
8월 2주, ‘명견만리’ 1·2위의 ‘기사단장 죽이기’ 바짝 추격
  • 신현지
  • 승인 2017.08.11 11:31
  • 댓글 0
(사진=신현지 기자)

[뉴스포스트=신현지 기자] 무라카미 하루키의 신작 장편소설 ‘기사단장 죽이기’가 5주 연속 선두를 달리고 있다. 이는 예스24 8월 2주 종합 집계에 의한 것으로 무라카미 하루키의 ‘기사단장 죽이기’1편이 1위의 탈환과 함께 ‘기사단장 죽이기’2편이 2위를 차지했다.

이어 지난 5일 추천도서로 언급된 문재인 대통령이 휴가 기간 읽고 추천한 도서 ‘명견만리’ 시리즈가 바짝 그 뒤를 따르고 있다. 총 3권으로 구성된 ‘명견만리’ 시리즈는 KBS 시사교양프로그램 ‘명견만리’ 제작진이 집필한 도서로 현 사회가 직면한 미래 이슈를 다루고 있다.

‘명견만리_새로운 사회 편’, ‘명견만리’, ‘명견만리_미래의 기회편’은 각각 3위, 5위, 6위를 차지하면서 총 6283권(10일 오전 9시 기준) 판매로 출간 이래 일평균 최대 판매 성적을 거두고 있다.

이기주 작가의 ‘언어의 온도’는 지난주와 마찬가지로 4위를 유지했다. 조남주 작가의 ‘82년생 김지영’은 지난주보다 두 계단 내려간 7위에 자리했다.

JTBC 예능 프로그램 ‘효리네 민박’에서 소개된 칼 세이건의 ‘코스모스’는 전 주보다 두 계단 하락한 8위를 기록했고 김영하 작가의 ‘살인자의 기억법’은 네 계단 상승한 9위에 올랐다.

예스24가 발표한 8월 2주 베스트셀러 순위

순위 다툼에서 베르나르 베르베르의 ‘잠’ 1편과 2편은 모두 전 주보다 세 계단 하락해 각각 11위, 12위에 머물렀다. 반면, 김신회 작가의 ‘보노보노처럼 살다니 다행이야’는 지난 주보다 세 계단 올라 13위를 차지한 반면, 윤홍균 작가의 ‘자존감 수업’은 세 계단 하락해 14위를 기록했다.

이어 tvN 프로그램 ‘알쓸신잡’ 출연자 정재승 교수가 무인도에 가져갈 책 한 권으로 추천하며 화제가 된 ‘도구와 기계의 원리 NOW’는 지난 주 1위를 기록했던 것에 비해 이번 주는 15위에 그쳤다.

김범준 작가의 ‘모든 관계는 말투에서 시작된다’는 지난 주보다 여덟 계단 내려가며 18위에 머물렀다. 19위는 유발 하라리의 ‘호모 데우스’다. ‘호모 데우스’는 전주보다 다섯 계단 하락한 위치다. 유시민 작가의 2009년 작, ‘청춘의 독서’는 16위로 순위권에 진입했다.

한편, 전자책 순위에서는 김영하 작가의 ‘살인자의 기억법’이 새롭게 1위에 등극했다. 조남주 작가의 ‘82년생 김지영’은 3위에 자리했고. 행복을 이끄는 논리적 사고의 비밀을 풀어낸 무천강의 ‘하버드의 논리 수업’은 2위로 전자책 순위권에 진입했다.

세계적인 심리학, 통계학자, 경제학자가 경고하는 통계의 함정과 오류의 이야기를 담은 ‘통계의 함정’은 4위에 올랐다. 

  • 신현지  shj6369@hanmail.net
  • [뉴스포스트 페이스북] [뉴스포스트 트위터] [네이버 포스트]
  • <저작권자 © 뉴스포스트,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신현지의 다른기사 보기
    신현지 | shj6369@hanmail.net
    담당업무 : 편집부장 / 소설가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오늘의 주요뉴스
    문 대통령, 유남석 헌재 재판관 지명
    문 대통령, 유남석 헌재 재판관 지명
    살충제 계란‧생리대 논란, 안전 문제 부실 대응 질책
    살충제 계란‧생리대 논란, 안전 문제 부실 대응 질책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