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북미정상회담 직전, 트럼프 “다 잘 될거야!” 폭풍트윗
북미정상회담 직전, 트럼프 “다 잘 될거야!” 폭풍트윗
  • 김혜선 기자
  • 승인 2018.06.12 09: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포스트=김혜선 기자] 12일 ‘세기의 담판’ 북미정상회담을 앞두고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이 “우리는 다 잘 될 것(We will be fine)”이라고 낙관했다.

(사진=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 트위터 캡쳐)
(사진=도널드 트럼프 미 대통령 트위터 캡쳐)

이날 오전 트럼프 대통령은 자신의 트위터에 “수석 대표들과 실무진들 간의 회의가 매우 순조롭게 진행되고 있다”면서 “우리는 곧 과거와는 달리 진정한 거래(deal)가 일어나는지 아닌지 알게될 것”이라고 밝혔다.

트럼프 대통령은 “내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과) 정상회담을 갖는 것이 미국에 중대한 손실이라고 말하는 사람들은 비난꾼과 패배자(haters & losers)라는 사실”이라면서 “우리는 인질을 돌려받았고 (핵) 실험과 연구, 그리고 모든 미사일 발사가 중단됐다. 그리고 처음부터 나를 잘못 불러온 이들 전문가들은 더 이상 할 말이 없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트럼프 대통령은 “우리는 다 잘 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김혜선 기자 hyeseonkim91@gmail.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