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탄소년단, 한국가수 최초로 '그래미 어워즈' 참석
방탄소년단, 한국가수 최초로 '그래미 어워즈' 참석
  • 강은지 기자
  • 승인 2019.02.11 10: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뉴스포스트=강은지 기자] 인기 아이돌 그룹 방탄소년단이 한국 대중음악 역사 사상 최초로 '그래미 어워즈'에 참석했다.

(사진=뉴시스)
(사진=뉴시스)

10일(현지 시간) 방탄소년단은 미국 로스앤젤레스 스테이플스센터에서 열린 제61회 그래미 어워즈 레드카펫을 밟았다. 한국 가수가 미국 그래미 어워즈에 참석한 것은 방탄소년단이 처음이다. 이들은 시상자 자격으로 나선다.

그래미 어워즈는 미국 레코딩아카데미가 주최하는 시상식으로 음반업계 최고 권위를 지닌다. 빌보드 뮤직 어워즈와 아메리칸 뮤직 어워즈에 이어 미국 3대 음악 시상식으로 꼽힌다.

앞서 방탄소년단은 2017년과 지난해 빌보드 뮤직 어워즈에서 2년 연속 톱 소셜 아티스트상을 수상한 바 있다. 지난해 아메라칸 뮤직 어워즈에서 인기 소셜아티스트 상을 받기도 했다.

방탄소년단 리더 RM은 "그래미 어워즈에 오는 게 소원이었는데, 꿈을 이뤘다"며 "많은 유명 뮤지션을 볼 수 있어 흥분된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이번 그래미 어워즈는 Mnet에서 시청할 수 있다. 팝 DJ 배철수와 대중음악 평론가 임진모, 동시통역사 겸 팝 전문 MC 태인영이 해설한다.

강은지 기자 eungy87@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