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요뉴스
호날두, 메시 제치고 통산 4번째 발롱도르 영애...역대 최다 2위
호날두, 메시 제치고 통산 4번째 발롱도르 영애...역대 최다 2위
  • 강은지 기자
  • 승인 2016.12.13 14: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호날두 레알 마드리드·호르투갈 우승 이끌어
(사진=뉴시스)

[뉴스포스트=강은지 기자] 세계적인 축구스타 크리스티아누 호날두(31·포르투갈)가 리오넬 메시(29·아르헨티나)를 제치고 통산 4번째 발롱도르의 영애를 안았다.

호날두는 13일(한국시간) 총 1583점 중 745점을 받아 메시(319점)를 큰 점수 차이로 따돌리고 축구전문매체 프랑스 풋볼이 주는 발롱도르의 주인공이 됐다.

호날두는 잉글랜드 프로축구 맨체스터 유나이티드 시절인 2008년에 이 상을 처음 수상했고, 스페인 레알 마드리드로 이적해 2013년과 2014년에 연속으로 받았다.

호날두는 발롱도르 4회 수상자로 역대 최다 수상 2위에 이름을 올렸다. 1위는 5회 수상에 빛나는 메시가 차지하고 있다.

1956년 창설된 발롱도르는 원래 유럽 국가의 클럽에서 활약하는 유럽 국적 선수들에게만 줬지만 1995년부터 국적 제한을 폐지했고, 2007년부터 후보를 전 세계로 확대했다.

2010년부터 국제축구연맹(FIFA)와 함께 선정하다가 올해부터 프랑스 풋볼이 단독으로 시상한다.

호날두는 2015~2016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에서 레알 마드리드를 정상에 올렸고, 유로2016을 통해 포르투갈에 메이저대회 첫 우승을 이끌었다.

호날두는 "유로2016과 챔피언스리그 우승은 나의 축구 인생에서 가장 기억에 남는 순간이 될 것이다"고 했다.

[뉴스포스트 페이스북] [뉴스포스트 트위터] [네이버 포스트]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